홈 > 대여도서 > 아동 > 교과연계 > 3학년

아낌없이 주는 나무

  • 정가
    10,000 원
  • 출판사
    시공주니어
  • 지은이
    쉘 실버스타인
  • 대여가
    장바구니기능

    1,000원 대여하기

  • 배송예정일
    : 오전 12시 이전 당일 배송
  • 배송택배
    : 20,000원 이상 왕복배송비 무료(미만 4,000원)
  • 구매전환가
    : 장바구니에서 확인 가능합니다. 대여일 증가 시 구매전환가는 더 할인됩니다.
목록

교과연계의 베스트

이 분야의 베스트 더보기

상품정보

[교과연계]

초등3학년2학기 ⇒ 국어 ⇒ 문학 읽기 쓰기 ⇒ 둘째마당 ⇒ 2.높이날고넓게보고 
초등4학년1학기 ⇒ 국어 ⇒ 3.배우는즐거움 ⇒ 1)두눈을반짝이며

 



우리나라에 단 하나뿐인 정식 한국어판 [아낌없이 주는 나무], 새롭게 태어나다!
[아낌없이 주는 나무](원제: The Giving Tree)는 1964년 미국에서 처음 출간되었으며, 2000년 11월 시공주니어에서 정식 한국어판이 출간되었다. 그리고 2017년 1월, 새롭게 단장한 개정판이 다시금 선보인다. 개정판 [아낌없이 주는 나무]는 표지부터 완전히 새롭다. 소년이 나무줄기에 자기와 나무의 이름을 새긴 것처럼, 조각칼로 파 넣은 듯한 타이포그래피는 작품의 내용과 분위기를 고스란히 반영하면서도 안정적인 균형미를 준다. 더불어 본문 역시 세련된 감각으로 재정비해, 모든 세대가 함께 보면 좋을 고전 중의 고전으로 재탄생했다.

전 세계에 진정한 사랑을 일깨워 준 바로 그 책!
쉘 실버스타인의 대표작 [아낌없이 주는 나무]는 한 소년에게 자신이 가진 모든 것을 내어 주는 나무의 이야기다. 그 어떤 대가도 바라지 않는 맹목적이고 무한한 사랑이 담겨 있다. 작품 속 소년이 청년이 되고 노인이 되듯, 아이였던 독자들이 청년으로 자라고 노인이 될 때까지 반백 년이 넘는 시간 동안 작품 속 나무는 한결같은 사랑을 보여 준다. 각박한 현실 속에 내 손에 쥔 것은 하나도 놓지 않고 남이 가진 것은 하나라도 더 빼앗으려는 이기적인 우리들에게 나무는 진정한 사랑의 가치를 몸소 실천해 보인다. 그리고 받는 기쁨보다 주는 행복을 알게 한다.

"얘야, 미안하다. 이제는 너에게 줄 것이 아무것도 없구나."
"이젠 나도 필요한 게 별로 없어. 그저 편안히 앉아서 쉴 곳이나 있었으면 좋겠어."
"앉아서 쉬기에는 늙은 나무 밑동이 그만이야. 얘야, 이리 와서 앉으렴. 앉아서 쉬도록 해."
소년은 그렇게 했습니다.
그래서 나무는 행복했습니다. _본문 중에서

어른, 아이 모두를 위한 동화 - 깊이 있는 진리와 감동
[아낌없이 주는 나무]는 어른이 읽어도 손색없는 명작 중 하나다. 사실, 쉘 실버스타인이 처음부터 어린이책을 쓴 것은 아니었다. 어린 시절 야구 선수를 꿈꿨지만 야구에 소질이 없음을 깨닫고 그림을 그리고 글을 쓰기 시작했고, 1950년대에는 일본과 우리나라에서 군 복무를 하며 만화가로 활약했다. 그런 그에게 어린이책을 쓰도록 권유한 사람은 친구이자 프랑스의 유명 일러스트레이터인 토미 웅게러였다. 그렇게 쉘 실버스타인의 최고 베스트셀러이자 가장 성공한 어린이책 [아낌없이 주는 나무]가 탄생한다. 그렇지만 내용이 담고 있는 의미와 감정만큼은 결코 어린이에게 국한되지 않는다. 1975년 퍼블리셔스 위클리와의 인터뷰 내용을 보면 쉘 실버스타인의 생각을 읽을 수 있다. "나는 나이에 상관없이 사람들이 나의 책에서 정의할 수 있는 무언가를 찾고, 깨닫고, 경험하기를 바란다." [아낌없이 주는 나무]의 수많은 독자들이 한없이 헌신하는 나무의 사랑을 신의 사랑, 자식에 대한 부모의 사랑, 친구 사이의 사랑 혹은 이웃간의 사랑 등 다른 무게로 다양하게 해석하는 것도 비슷한 맥락이다. 분명한 것은 이 작품이 ‘아이들만의 동화’에 머물지 않고 남녀노소 모두에게 깊이 있는 진리와 감동을 전한다는 점이다.

작품 내용
나무에게는 사랑하는 한 소년이 있다. 나무는 매일같이 사랑하는 소년과 함께할 수 있어서 행복하다. 하지만 시간은 흐르고, 소년이 나이 들면서 나무는 홀로 있을 때가 많아진다. 오랜만에 찾아온 소년은 나무에게 돈, 집, 배 등 뭔가를 자꾸 요구한다. 나무는 소년이 필요로 하는 모든 것을 아낌없이 내어 주며 행복해한다. 또다시 오랜 세월이 지난 어느 날 할아버지가 된 소년이 찾아오고, 아무것도 줄 게 없어서 미안해하는 나무에게 소년은 그냥 조용히 쉴 곳이 있었으면 좋겠다고 한다. 나무는 자신의 나무 밑동을 소년에게 내어 준다.

결제정보

  • 주문하신 상품의 대금 결제는 신용카드, 온라인입금(무통장입금)으로 결제하는 방법이 있습니다.
  • 온라인 입금의 경우에는 입금확인 후 배송이 이루어지며 신용카드결제는 KG이니시스 시스템을 사용하고 있으므로 안심하고 이용하셔도 됩니다
  • 온라인 입금하신 후 담당자에게 전화나 메일로 송금내역을 알려주시면 보다 신속하게 주문이 처리 됩 니다.
  • 국민 : 407937-04-000322 : (주)리틀코리아
    농협 : 309-01-214071 : (주)리틀코리아

배송정보

  • 결제확인후 바로 배송해드리고 있습니다.
  • 모든 상품은 택배로 안전하게 배달되며 통상 배달소요기간은 2∼5일입니다.
    (단, 주말과 공휴일은 그만큼 늦어질 수도 있습니다.)
  • 단행본 대여상품은 20,000원 미만 배송비 4,000원, 대여총액 20,000원 이상 대여시 왕복 무료배송(도서산간지역은 제외, 박스당 배송비 3,000원)

교환/환불정보

  • 대여상품은 반품이 불가합니다.

최근 본 상품

최근 본 상품이
없습니다.